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수필 한글  수정

◈ 문단(文壇) 30년의 자취 ◈

◇ 同人詩(동인시)의 終焉(종언) ◇

해설목차  서문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18권  19권  20권  21권  22권  23권  24권  25권  26권  27권  28권  29권  30권  31권  32권  33권  34권  35권  36권  37권  38권  39권  1948.3~
김동인
1
이리하여 1922년경까지로 조선 신문학은 동인지의 시대를 이탈하였다. 그러나 종합 잡지로 그때 《개벽》이 발간되고 있었지만, 초창기의 《개벽》은 천도교의 人乃天(인내천)이나 주창하는 한 기관잡지인 느낌이 없지 않았다.
 
2
그 《개벽》이 정도에 올라서 ‘종합잡지’로서의 소임을 다하여 문예에 상당한 페이지를 제공하고, 또한 춘해 방인근이 월간 《조선문단》을 간행하게 될 때에 온 조선문인(《창조》의 잔당, 《폐허》의 잔당, 《백조》의 잔당, 그 밖 새로 나오는 사람들)은 이 두 잡지를 무대로, 좋게 말하자면 백화난만 상태요, 나쁘게 말하자면 어중이 떠중이 난무의 혼란시대를 현출하게 되었다.
 
3
그러나 이런 혼란 가운데서 그래도 조선 신문학은 차차 정돈되고 자라서 오 늘까지 이른 것이다.
 
4
위정 당국의 탄압과 사회 대중의 무시(멸시) 아래서 이만한 문학이라도 건설해 놓은 문인들의 고충을 조선 사회는 마땅히 크게 감사하게 보아야 할 것이다.
【 】同人詩(동인시)의 終焉(종언)
▣ 한줄평 (부가정보나 한줄평을 입력하는 코너입니다.)
전체 의견 0
“미게시작품”
▪ 전체 순위 : 113 위 (1등급)
(최근 3개월 조회수 : 937)
카달로그 로 가기
▣ 참조 카달로그
▣ 기본 정보
◈ 기본
 
김동인(金東仁) [저자]
 
1948년 [발표]
 
◈ 참조
 
 
 
▣ 참조 정보 (쪽별)
▣ 구성 작품 (쪽별)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백과사전 연결하기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수필 해설목차  서문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18권  19권  20권  21권  22권  23권  24권  25권  26권  27권  28권  29권  30권  31권  32권  33권  34권  35권  36권  37권  38권  39권  한글  수정

◈ 문단(文壇) 30년의 자취 ◈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04년 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