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수필 한글  수정

◈ 문단(文壇) 30년의 자취 ◈

◇ 《三千里(삼천리)》 ◇

해설목차  서문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18권 19권  20권  21권  22권  23권  24권  25권  26권  27권  28권  29권  30권  31권  32권  33권  34권  35권  36권  37권  38권  39권  1948.3~
김동인
1
방춘해의 《조선문단》도 춘해가 돈을 다 없앤 뒤로는 폐간하여 버렸다. 지금 생각하면 그만한 부수가 나왔으면 수지는 맞을 성싶은데 술값이 너무 많이 나가서 폐간의 비운에 빠지게 되었을 것이다.
 
2
《조선문단》 잡지가 없어지매 조선의 문단도 한때 침체였다. 잡지 《조선문단》에서 빛을 競艶(경염)하던 꽃이 다 한꺼번에 사라진 모양이었다.
 
3
어느 땅이던 그렇겠지만, 우리 땅은 더우기 명료히 출판물과 문학과가 共生共死性(공생공사성)을 보인다. 출판계가 아직 왕성치 못한 탓이겠지만, 잡지가 몇 개 생기면 문단도 활기를 띠고 잡지가 몇 개 없어지면 문단도 침체하고, 잡지가 없어지면 문단도 동면기에 든다.
 
4
방춘해의 《조선문단》이 폐간되고 《개벽》이 적잖게 좌익화하자 몇몇 좌익계 열의 문사가 겨우 꺼져 가는 생명을 존속할 뿐, 신생 조선문단은 침체하지 않을 수가 없었다.
 
5
나는 평양서 천하만사를 잊고 낚시질로만 소일을 하다가 그도 부족하여 또 놀아났다.
 
6
《조선문단》과 《개벽》의 원고료로 비교적 곤궁치 않은 생활을 하던 재경 문사들은 《조선문단》 폐간되고 《개벽》이 좌익화하자 작가로서 밥줄이 끊겨져서, 혹은 재빨리 신문사에 취직하며 혹은 문학을 폐업하며 등, 신생 조선문단은 참담한 형태에 빠졌다.
 
7
이런 때에 巴人(파인) 金東煥(김동환)의 《三千里(삼천리)》 잡지가 조선문학의 명맥의 한 귀퉁이를 붙드는 역할을 하였다.
 
8
파인은 감개성 많은 시인이었다. 동시에 조선일보 기자였다. 들리는 바에 의하건대(사실 여부는 보증하지 않는다.) 파인은 조선일보 기자로 당년 개최 되었던 共進會(통진회) 끝난 뒤에 출입기자에게 준 수당금(진실로 약간한 금액이다)을 가지고 버리는 셈치고 《삼천리》를 창간하였다는 것이다.
 
9
파인의 하숙집, 빈대투성이의 파인의 거실― 《삼천리》사 편집실 발행과 발송실, 영업실을 겸했고 파인이 사장 ․ 편집인 ․ 기자 ․ 하인을 겸한, 참으로 빈약한 출판이었다. 《조선문단》을 요람으로 출발한 파인이지만, 그 당시는 진실로 무명한 시인이었다. 저널리스트의 열력도 적고 문단적인 열력도 적고 한 사람이었지만, 그 재치있고 엇글수한 편집 기술에 일종 미혹성이 있어 《삼천리》는 시골 독자에게 환영을 받았다.
 
10
돈이 없는 파인이요, 따라서 원고료를 내놓지 못하는 형편이며 우의에 호소해서 얻어내는 원고와 파인 자신이 꾸민 폭로 기사, 에로 기사 등의 하잘 것 없는 내용의 《삼천리》였지만, 이 밑천 아니 먹힌 잡지사 시골 독자에 매력 있었던 모양으로 비교적 잘 팔리었다.
 
11
게다가 또한 《개벽》은 좌익화하고 그 위에 잡지 내용보다도 원고료 지불을 아낄 필요로 신진급도 못 되는 무명인의 글만을 취급하는 형편인데, 파인의 《삼천리》는 그 목차가 벌써 사람의 호기심을 자아낼 만하여 일테면 ‘삼천리식’이라는 한 타입이 생겼다.
 
12
파인은 신문기자라는 직업을 집어치우고 잡지에 전력을 하였다.
 
13
당시 잡지란 다 없어지고 오직 《개벽》과 《삼천리》(명색은 월간이지만 대개 서너 달 혹은 너덧 달에 한 호가 났다)뿐이라 작품 발표기관을 잃은 신시단은 극도로 침체하였다. 때때로 마음 속에 충일된 창작욕에 참지 못하여 써 낸 우수한 작품들이 저절로 《삼천리》에 모여 《삼천리》에는 간간 《삼천리》답지 않은 우수한 글이 발표되어 이 덕으로 《삼천리》의 인기는 더욱 높아 갔 다.
【 】《三千里(삼천리)》
▣ 한줄평 (부가정보나 한줄평을 입력하는 코너입니다.)
전체 의견 0
“미게시작품”
▪ 전체 순위 : 113 위 (1등급)
(최근 3개월 조회수 : 937)
카달로그 로 가기
▣ 참조 카달로그
▣ 기본 정보
◈ 기본
 
김동인(金東仁) [저자]
 
1948년 [발표]
 
◈ 참조
 
 
 
▣ 참조 정보 (쪽별)
◈ 기본
◈ 참조
 
▣ 구성 작품 (쪽별)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백과사전 연결하기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수필 해설목차  서문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18권 19권  20권  21권  22권  23권  24권  25권  26권  27권  28권  29권  30권  31권  32권  33권  34권  35권  36권  37권  38권  39권  한글  수정

◈ 문단(文壇) 30년의 자취 ◈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04년 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