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한글  수정

◈ 진달래꽃 (시집) ◈

◇ *고적孤寂한 날 ◇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1925
김소월

1. 고적孤寂한 날

1
당신님의 편지를
2
받은 그날로
3
서러운 풍설 (風說)이 돌았습니다.
 
4
물에 던져 달라 하신 그 뜻은
5
언제나 꿈꾸며 생각하라는
6
그 말씀인 줄 압니다.
 
7
흘려 쓰신 글씨 나마
8
언문 (諺文) 글자로
9
눈물이라 적어 보내셨지요.
 
10
물에 던져 달라 하신 그 뜻은
11
뜨거운 눈물 방울방울 흘리며
12
맘 곱게 읽어 달라는 말씀인지요.
 
13
1922. 7 개벽
 

 

2. 제비

1
하늘로 날아다니는 제비의 몸으로도
2
일정(一定)한 깃을 두고 돌아오거든!
3
어찌 설지 않으랴, 집도 없는 몸이야!
 

 

3. 장별리將別里

1
연분홍 저고리 빨갛게 불붙는
2
평양에도 이름 높은 장별리,
3
금실 은실의 가는 실비는
4
비스듬이 내리네, 뿌리네.
 
5
털털한 배암무늬 양산에
6
내리는 가는 실비는
7
위에랴 아래랴 내리네, 뿌리네.
 
8
흐르는 대동강 한 복판에
9
울며 돌던 벌새의 떼무리,
10
당신과 이별하던 한 복판에
11
비는 쉴틈 없이 내리네, 뿌리네.
 
12
1934. 11 삼천리
 

 

4. 팔베개 노래

1
첫날에 길동무
2
만나기 쉬운가
3
가다가 만나서
4
길동무 되지요.
 
5
날 긇다 말아라
6
가장님만 님이랴
7
오다 가다 만나도
8
정붙이면 님이지.
 
9
화문석(花紋席) 돗자리
10
놋촉대 그늘엔
11
칠십년 고락을
12
다짐 둔 팔베개.
 
13
드나는 곁방의
14
미닫이 소리라
15
우리는 하룻밤
16
빌어얻은 팔베개.
 
17
조선의 강산아
18
네가 그리 좁더냐
19
삼천리 서도(潟)를
20
끝까지 왔노라.
 
21
삼천리 서도를
22
내가 여기 왜 왔나
23
남포(南浦)의 사공님
24
날 실어다 주었소.
 
25
집 뒷산 솔밭에
26
버섯 따던 동무야
27
어느 뉘집 가문에
28
시집 가서 사느냐.
 
29
영남의 진주(晋州)는
30
자라난 내 고향
31
부모 없는
32
고향이라우.
 
33
오늘은 하룻밤
34
단잠의 팔베개
35
내일은 상사(相思)의
36
거문고 베개라.
 
37
첫닭아 꼬끼요
38
목놓지 말아라
39
품속에 있던 님
40
길채비 차릴라.
 
41
두루두루 살펴도
42
금강 단발령 (金剛 斷髮嶺)
43
고갯길도 없는 몸
44
나는 어찌 하라우.
 
45
영남의 진주는
46
자라난 내 고향
47
돌아갈 고향은
48
우리 님의 팔베개.
 
49
1939. 12 시집 素月詩抄
 

 

5. 차안서선생삼수갑산운次岸曙先生三水甲山韻

1
삼수갑산 내 왜 왔노 삼수갑산 이 어디뇨
2
오고나니 기험타 아아 물도 많고 산 첩첩이라 아하하
 
3
내 고향을 도로 가자 내 고향을 내 못 가네
4
삼수갑산 멀더라 아아 촉독지란(蜀道之難) 예로구나 아하하
 
5
삼수갑산 이 어디뇨 내가 오고 내 못 가네
6
불귀로다 내 고향아 새가 되면 떠가리라 아하하
 
7
님 계신 곳 내 고향을 내 못 가네 내 못 가네
8
오다가다 야속타 아아 삼수갑산이 날 가두었네 아하하
 
9
내 고향을 가고지고 오호 삼수갑산 날 가두었네
10
불귀로다 내 몸이야 아아 삼수갑산 못 벗어난다 아하하
 
11
- 김소월의 '차안서선생삼수갑산운(次岸曙先生三水甲山韻)'는 자신의 감옥을 노래한 시이지만 제목에서 보듯 소월을 문단에 소개하고 스승이기도 한 안서(김억)의 시 '삼수갑산(三水甲山)'을 읽고 쓴 시.
 
12
삼수갑산(三水甲山)
13
김억
 
14
삼수갑산 가고지고
15
삼수갑산 어디메냐
16
아하 산 첩첩엔 흰구름만 쌔고쌨네.
 
17
삼수갑산 보고지고
18
삼수갑산 아득코나
19
아하 촉도난(蜀道難)이 이보다야 더할소냐
 
20
삼수갑산 어디메냐
21
삼수갑산 내 못 가네
22
아하 새드라면 날아날아 가련만도
 
23
삼수갑산 가고지고
24
삼수갑산 보고지고
25
아하 원수로다 외론 꿈만 오락가락
 

 

6. 제이, 앰, 에스

1
평양서 나신 인격의 그 당신님 제이, 엠, 에스
2
덕없는 나를 미워하시고
3
재조 있던 나를 사랑하셨다.
4
오산(五山)계시던 제이, 엠, 에스
5
십년 봄만에 오늘아침 생각난다
 
6
근년 처음 꿈없이 자고 일어나며,
7
얽은 얼굴에 자그만 키와 여윈 몸매는
8
달은 쇠끝같은 지조가 튀어날 듯
9
타듯 하는 눈동자만이 유난히 빛나셨다,
10
민족을 위하여는 더도 모르시는 열정의 그 임,
 
11
소박한 풍채, 인자하신 옛날의 그 모양대로,
12
그러나, 아---- 술과 계집과 이욕에 헝클어져
13
십오년에 허주한 나를
14
웬일로 그 당신님
15
맘속으로 찾으시오 ? 오늘아침.
16
아름답다, 큰 사랑은 죽는 법 없어,
17
기억되어 항상 내 가슴속에 숨어 있어,
18
미쳐 거스르는 내 양심을 잠 재우리,
19
내가 괴로운 이 세상 떠날 때까지.
 
20
■감상 노트
21
- 소월이 존경하는 조만식 선생을 생각하며 쓴 시. 어느 한 인물을 대상으로 하여 이렇게 시편으로 남긴 것은 처음이다. 그러나 조만식 선생에게 대비해서 스스로를 바라보는 것이 이채롭다. 자신은 '술과 계집과 이욕에' 헝클어 졌지만 조만식 선생은 큰 사랑으로 기억하고 있다.
22
- 김소월의 모교인 오산학교의 교장으로 조만식은 근무했다.
【 】*고적孤寂한 날
▣ 한줄평 (부가정보나 한줄평을 입력하는 코너입니다.)
전체 의견 0
카탈로그 로 가기
백과사전 으로 가기
▣ 기본 정보
◈ 기본
진달래꽃 [제목]
 
김소월(金素月) [저자]
 
1925년 [발표]
 
◈ 참조
 
▣ 참조 정보 (쪽별)
▣ 구성 작품 (쪽별)
백과 참조
김소월의 시집 (진달래꽃) (1925)
목록 참조
 
외부 참조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한글  수정

◈ 진달래꽃 (시집) ◈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04년 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