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한글  수정

◈ 진달래꽃 (시집) ◈

◇ 5부 한때 한때 ◇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1925
김소월

1. 담배

1
나의 긴 한숨을 동무하는
2
못 잊게 생각나는 나의 담배!
3
내력(來歷)을 잊어버린 옛시절(時節)에
4
낳다가 새 없이 몸이 가신
5
아씨님 무덤 위의 풀이라고
6
말하는 사람도 보았어라.
7
어물어물 눈앞에 쓰러지는 검은 연기(煙氣),
8
다만 타붙고 없어지는 불꽃.
9
아 나의 괴로운 이 맘이여.
10
나의 하염없이 쓸쓸한 많은 날은
11
너와 한가지로 지나가라.
 

 

2. 실제失題 / 실제 2

1
이 가람과 저 가람이 모두처 흘러
2
그 무엇을 뜻하는고?
3
4
미더움을 모르는 당신의 맘
5
6
죽은 듯이 어두운 깊은 골의
7
꺼림직한 괴로운 몹쓸 꿈의
8
퍼르죽죽한 불길은 흐르지만
9
더듬기에 지치운 두 손길은
10
불어 가는 바람에 식히셔요
11
밝고 호젓한 보름달이
12
새벽의 흔들리는 물 노래로
13
수줍음에 추움에 숨을 듯이
14
떨고 있는 물 밑은 여기외다.
15
16
미더움을 모르는 당신의 맘
17
18
저 산(山)과 이 산(山)이 마주서서
19
그 무엇을 뜻하는고?
 

 

3. 어버이

1
잘 살며 못 살며 할 일이 아니라
2
죽지 못해 산다는 말이 있나니,
3
바이 죽지 못할 것도 아니지마는
4
금년에 열 네 살, 아들딸이 있어서
5
순복이 아버님은 못 하노란다.
 

 

4. 부모父母

1
낙엽이 우수수 떨어질 때,
2
겨울의 기나긴 밤,
3
어머님하고 둘이 앉아
4
옛 이야기 들어라.
5
6
나는 어쩌면 생겨 나와
7
이 이야기 듣는가?
8
묻지도 말아라, 내일날에
9
내가 부모되어서 알아보랴.
10
11
1925. 12 시집 진달래꽃
 

 

5. 후살이

1
홀로된 그 여자(女子)
2
근일(近日)에 와서는 후살이 간다 하여라.
3
그렇지 않으랴, 그 사람 떠나서
4
이제 십년(十年), 저 혼자 더 살은 오늘날에 와서야……
5
모두다 그럴듯한 사람 사는 일레요.
 

 

6. 잊었던 맘

1
집을 떠나 먼 저곳에
2
외로이도 다니던 내 심사(心事)를!
3
바람불어 봄꽃이 필 때에는,
4
어째타 그대는 또 왔는가,
5
저도 잊고 나니 저 모르던 그대
6
어찌하여 옛날의 꿈조차 함께 오는가.
7
쓸데도 없이 서럽게만 오고 가는 맘.
 

 

7. 봄비

1
어룰 없이 지는 꽃은 가는 봄인데
2
어룰 없이 오는 비에 봄은 울어라.
3
서럽다 이 나의 가슴속에는!
4
보라, 높은 구름 나무의 푸릇한 가지.
5
그러나 해 늦으니 어스름인가.
6
애달피 고운 비는 그어 오지만
7
내 몸은 꽃자리에 주저앉아 우노라.
 

 

8. 비단 안개

1
눈들이 비단 안개에 둘리울 때,
2
그때는 차마 잊지 못할 때러라.
3
만나서 울던 때도 그런 날이오,
4
그리워 미친 날도 그런 때러라.
5
6
눈들이 비단 안개에 둘리울 때,
7
그때는 홀목숨은 못살 때러라.
8
눈 풀리는 가지에 당치맛귀로
9
젊은 계집 목매고 달릴 때러라.
10
11
눈들이 비단 안개에 둘리울 때,
12
그때는 종달새 솟을 때러라.
13
들에랴, 바다에랴, 하늘에서랴,
14
아지 못할 무엇에 취(醉)할 때러라.
15
16
눈들이 비단 안개에 둘리울 때,
17
그때는 차마 잊지 못할 때러라.
18
첫사랑 있던 때도 그런 날이오
19
영 이별 있던 날도 그런 때러라.
 

 

9. 기억記億

1
달 아래 시멋 없이 섰던 그 여자(女子),
2
서있던 그 여자(女子)의 해쓱한 얼굴,
3
해쓱한 그 얼굴 적이 파릇함.
4
다시금 실 뻗듯한 가지 아래서
5
시커먼 머리낄은 번쩍거리며.
6
다시금 하룻밤의 식는 강(江)물을
7
평양(平壤)의 긴 단장은 슷고 가던 때.
8
오오 그 시멋 없이 섰던 女子여!
9
10
그립다 그 한밤을 내게 가깝던
11
그대여 꿈이 깊던 그 한동안을
12
슬픔에 귀여움에 다시 사랑의
13
눈물에 우리 몸이 맡기웠던 때.
14
다시금 고즈넉한 성(城)밖 골목의
15
사월(四月)의 늦어가는 뜬눈의 밤을
16
한두 개(個) 등(燈)불 빛은 울어 새던 때.
17
오오 그 시멋 없이 섰던 여자(女子)여!
 

 

10. 애모愛募

1
왜 아니 오시나요.
2
영창(映窓)에는 달빛, 매화(梅花)꽃이
3
그림자는 산란(散亂)히 휘젓는데.
4
아이. 눈 꽉 감고 요대로 잠을 들자.
5
6
저 멀리 들리는 것!
7
봄철의 밀물소리
8
물나라의 영롱(玲瓏)한 구중궁궐(九重宮闕), 궁궐(宮闕)의 오요한 곳,
9
잠 못 드는 용녀(龍女)의 춤과 노래, 봄철의 밀물소리.
10
11
어두운 가슴속의 구석구석……
12
환연한 거울 속에, 봄 구름 잠긴 곳에,
13
소솔비 내리며, 달무리 둘려라.
14
이대도록 왜 아니 오시나요. 왜 아니 오시나요.
 

 

11. 몹쓸 꿈

1
봄 새벽의 몹쓸 꿈
2
깨고 나면!
3
우짖는 까막까치, 놀라는 소리,
4
너희들은 눈에 무엇이 보이느냐.
5
6
봄철의 좋은 새벽, 풀이슬 맺혔어라.
7
볼지어다, 세월(歲月)은 도무지 편안(便安)한데,
8
두새없는 저 까마귀, 새들게 우짖는 저 까치야,
9
나의 흉(凶)한 꿈 보이느냐?
10
11
고요히 또 봄바람은 봄의 빈 들을 지나가며,
12
이윽고 동산에서는 꽃잎들이 흩어질 때,
13
말 들어라, 애틋한 이 여자(女子)야, 사랑의 때문에는
14
모두다 사나운 조짐(兆朕)인 듯, 가슴을 뒤노아라.
 

 

12. 그를 꿈꾼 밤

1
야밤중, 불빛이 발갛게
2
어렴풋이 보여라.
3
4
들리는 듯, 마는 듯,
5
발자국 소리.
6
스러져 가는 발자국 소리.
7
8
아무리 혼자 누어 몸을 뒤재도
9
잃어버린 잠은 다시 안와라.
10
11
야밤중, 불빛이 발갛게
12
어렴풋이 보여라.
 

 

13. 여자女子의 냄새

1
푸른 구름의 옷 입은 달의 냄새.
2
붉은 구름의 옷 입은 해의 냄새.
3
아니, 땀 냄새, 때묻은 냄새,
4
비에 맞아 추거운 살과 옷 냄새.
5
6
푸른 바다…… 어즐이는 배……
7
보드라운 그리운 어떤 목숨의
8
조그마한 푸릇한 그무러진 영(靈)
9
어우러져 비끼는 살의 아우성……
10
11
다시는 장사(葬事) 지나간 숲속의 냄새.
12
유령(幽靈) 실은 널뛰는 뱃간의 냄새.
13
생고기의 바다의 냄새.
14
늦은 봄의 하늘을 떠도는 냄새.
15
16
모래 둔덕 바람은 그물 안개를 불고
17
먼 거리의 불빛은 달 저녁을 울어라.
18
냄새 많은 그 몸이 좋습니다.
19
냄새 많은 그 몸이 좋습니다.
 

 

14. 분粉얼골

1
불빛에 떠오르는 샛보얀 얼굴
2
그 얼굴이 보내는 호젓한 냄새,
3
오고가는 입술의 주고 받는 잔
4
가느스름한 손길은 아르대여라.
5
6
거므스러 하면서도 불그스러한
7
어렴풋 하면서도 다시 분명한
8
줄그늘 위에 그대의 목소리,
9
달빛이 수풀 위를 떠 흐르는가.
10
11
그대하고 나하고 또는 그 계집
12
밤에 노는 세사람, 밤의 세사람,
13
다시금 술잔 위의 긴 봄밤은
14
소리도 없이 창 밖으로 새여 빠져라.
15
16
1925. 12 시집 진달래꽃
 

 

15. 안해 몸

1
들고 나는 밀물에
2
배 떠나간 자리야 있스랴.
3
어질은 안해인 남의 몸인 그대요
4
아주, 엄마 엄마라고 불니우기 전(前)에.
5
6
굴뚝이기에 연기(煙氣)가 나고
7
돌바우 아니기에 좀이 들어라.
8
젊으나 젊으신 청하늘인 그대요,
9
착한 일 하신 분네는 천당(天堂) 가옵시리라.
 

 

16. 서울 밤

1
붉은 전등(電燈).
2
푸른 전등(電燈).
3
넓다란 거리면 푸른 전등(電燈).
4
막다른 골목이면 붉은 전등(電燈).
5
전등(電燈)은 반짝입니다.
6
전등(電燈)은 그무립니다.
7
전등(電燈)은 또다시 어스렷합니다.
8
전등(電燈)은 죽은 듯한 긴 밤을 지킵니다.
9
10
나의 가슴의 속모를 곳의
11
어둡고 밝은 그 속에서도
12
붉은 전등(電燈)이 흐드겨 웁니다.
13
푸른 전등(電燈)이 흐드겨 웁니다.
14
15
붉은 전등(電燈).
16
푸른 전등(電燈).
17
머나먼 밤하늘은 새캄합니다.
18
머나먼 밤하늘은 새캄합니다.
19
20
서울 거리가 좋다고 해요.
21
서울 밤이 좋다고 해요.
22
붉은 전등(電燈).
23
푸른 전등(電燈).
24
나의 가슴의 속 모를 곳의
25
푸른 전등(電燈)은 고적(孤寂)합니다.
26
붉은 전등(電燈)은 고적(孤寂)합니다.
【 】5부 한때 한때
▣ 한줄평 (부가정보나 한줄평을 입력하는 코너입니다.)
전체 의견 0
카탈로그 로 가기
백과사전 으로 가기
▣ 기본 정보
◈ 기본
진달래꽃 [제목]
 
김소월(金素月) [저자]
 
1925년 [발표]
 
◈ 참조
 
▣ 참조 정보 (쪽별)
▣ 구성 작품 (쪽별)
담배
 
실제
 
 
부모
 
 
 
봄비
 
 
기억
 
애모
 
 
 
 
 
 
 
백과 참조
김소월의 시집 (진달래꽃) (1925)
목록 참조
 
외부 참조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한글  수정

◈ 진달래꽃 (시집) ◈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04년 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