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한글  수정

◈ 진달래꽃 (시집) ◈

◇ 3부 두 사람 ◇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1925
김소월

1. 눈오는 저녁

1
바람 자는 이 저녁
2
흰눈은 퍼붓는데
3
무엇하고 계시노
4
같은 저녁 금년(今年)은……
 
5
꿈이라도 꾸면은!
6
잠들면 만날런가.
7
잊었던 그 사람은
8
흰눈 타고 오시네.
 
9
저녁때. 흰눈은 퍼부어라.
 

 

2. 자주(紫朱) 구름

1
물 고운 자주(紫朱) 구름,
2
하늘은 개여 오네.
3
밤중에 몰래 온 눈
4
솔숲에 꽃피었네.
 
5
아침볕 빛나는데
6
알알이 뛰노는 눈
 
7
밤새에 지난 일은……
8
다 잊고 바라보네.
 
9
움직거리는 자주(紫朱) 구름.
 

 

3. 두 사람

1
흰눈은 한 잎
2
또 한 잎
3
영(嶺) 기슭을 덮을 때.
4
짚신에 감발하고 길심매고
5
우뚝 일어나면서 돌아서도……
6
다시금 또 보이는
7
다시금 또 보이는.
 

 

4. 닭소리

1
그대만 없게 되면
2
가슴 뛰는 닭소리 늘 들어라.
 
3
밤은 아주 새어올 때
4
잠은 아주 달아날 때
 
5
꿈은 이루기 어려워라.
 
6
저리고 아픔이여
7
살기가 왜 이리 고달프냐.
 
8
새벽 그림자 산란(散亂)한 들풀 위를
9
혼자서 거닐어라.
 

 

5. 못잊어

1
못 잊어 생각이 나겠지요,
2
그런대로 한 세상 지내시구려,
3
사노라면 잊힐 날 있으리다.
 
4
못 잊어 생각이 나겠지요,
5
그런대로 세월만 가라시구려,
6
못 잊어도 더러는 잊히오리다.
 
7
그러나 또 한껏 이렇지요,
8
「그리워 살뜰히 못 잊는데
9
어쩌면 생각이 떠지나요?」
 
10
1925. 12 시집 진달래꽃
 

 

6. 예전(前)엔 미처 몰랐어요

1
봄 가을 없이 밤마다 돋는 달도
2
「예전엔 미처 몰랐어요.」
 
3
이렇게 사무치게 그리울 줄도
4
「예전엔 미처 몰랐어요.」
 
5
달이 암만 밝아도 쳐다볼 줄을
6
「예전엔 미처 몰랐어요.」
 
7
이제금 저 달이 설음인 줄은
8
「예전엔 미처 몰랐어요.」
 

 

7. 자나께나 앉으나 서나

1
자나깨나 앉으나 서나
2
그림자 같은 벗 하나이 내게 있었습니다.
 
3
그러나, 우리는 얼마나 많은 세월을
4
쓸데없는 괴로움으로만 보내었겠습니까!
 
5
오늘은 또다시, 당신의 가슴속, 속 모를 곳을
6
울면서 나는 휘저어 버리고 떠납니다그려.
 
7
허수한 맘, 둘 곳 없는 심사(心事)에 쓰라린 가슴은
8
그것이 사랑, 사랑이던 줄이 아니도 잊힙니다.
 

 

8. 해가 산山마루에 저물어도

1
해가 산(山)마루에 저물어도
2
내게 두고는 당신 때문에 저뭅니다.
 
3
해가 산(山)마루에 올라와도
4
내게 두고는 당신 때문에 밝은 아침이라고 할 것입니다.
 
5
땅이 꺼저도 하늘이 무너져도
6
내게 두고는 끝까지 모두다 당신 때문에 있습니다.
 
7
다시는, 나의 이러한 맘뿐은, 때가 되면,
8
그림자같이 당신 한테로 가우리다.
 
9
오오, 나의 애인(愛人)이었던 당신이여.
【 】3부 두 사람
▣ 한줄평 (부가정보나 한줄평을 입력하는 코너입니다.)
전체 의견 0
카탈로그 로 가기
백과사전 으로 가기
▣ 기본 정보
◈ 기본
진달래꽃 [제목]
 
김소월(金素月) [저자]
 
1925년 [발표]
 
◈ 참조
 
▣ 참조 정보 (쪽별)
▣ 구성 작품 (쪽별)
 
 
 
 
 
 
 
 
백과 참조
김소월의 시집 (진달래꽃) (1925)
목록 참조
 
외부 참조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한글  수정

◈ 진달래꽃 (시집) ◈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04년 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