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고대 시가 > 가사 한글(고어)  한글  수정

◈ 한양오백년가 (漢陽五百年歌) ◈

◇ 10 ◇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913년
사공수
1
영종 대왕 등극하니
2
그 왕비는 뉘시던가?
3
달성서씨 부인이오.
4
부원군은 누구던가?
5
달성 사람 宗悌로다.ᅟᅟᅟ(徐宗悌 : 達城府院君)
6
둘째 왕비 누구던가?
7
경주 김씨 부인이오.
8
부원군은 누구던가?
9
경주 사람 漢耈로다.ᅟᅟᅟ(金漢耈 : 鰲興府院君)
 
10
최후궁에 영종 나서
11
영종 대왕 등극 후로
12
임금은 영걸하나,
13
망령된 趙玉川이ᅟᅟᅟ(玉川 : 趙德隣의 호)
14
영종 등극 하신 후로
15
부당한 생각 나서
16
상소를 지어내니,
17
趙玉川의 閤夫人이
18
죽은 지 칠 년 만에
19
영혼이 신령하여
20
사흘 밤을 집에 와서
21
슬피 울며 하는 말이,
22
여보시오 玉川 선생
23
제발 덕분 그 상소를
24
바치지 마옵소서.
25
집안이 절단 나고
26
자손이 망할 거니
27
상소를 하지 마소.
 
28
그 상소를 볼작시면
29
玉川이 망령이라.
30
쓸 데 없이 곧은 마음
31
영종을 謀害하니
32
상소 뜻이 어떻던가?
33
그 상소에 하였으되,
 
34
(鷄)不可以爲鳳이요
35
蛇不可以爲龍이라.
36
一夜間에 등극하니
37
骨肉相爭 이 아닌가?
 
38
상소 뜻을 들어보면
39
차마 못할 소리로다.
 
40
아무리 닭이 큰들
41
제가 어찌 봉이 되며,
42
아무리 뱀이 큰들
43
제가 어찌 용이 되랴!
44
하룻밤 그 사이에
45
졸지에 등극하니
46
人倫이 상하지 않나?
 
47
이 상소를 보신 후에
48
영종 대왕 거동 보소.
49
통곡하고 하신 말씀,
50
조가 놈의 상소 뜻이
51
骨肉相爭 反正이라.
52
이런 놈의 말이 있나?
 
53
逆律로 治罪할 제
54
玉川 잡아 목을 베고
55
자손을 진멸하니
56
逆律에서 심하도다.
 
57
애달프다 趙玉川은
58
부인 말씀 들었으면,
59
자손 보존 할 것이요
60
자기 신명 온전하지.
 
61
영종 대왕 등극 후에
62
오십이 년 계시다가,
63
팔십이에 승하하니
64
병신년(1776) 삼월이라.
 
65
양주 땅 삼십 리의
66
元陵이 그 능이오.
67
왕비 능은 어디던가?
68
양주 땅 삼십 리의
69
元陵과 한 능이라.
 
70
진종 대왕 등극하니
71
무신년(1728) 오월 달의
72
십일 세에 등극하니
73
그 왕비는 뉘시던가?
74
풍양조씨 부인이라.
75
부원군은 누구던가?
76
풍양 사람 文命이라.ᅟᅟᅟ(趙文命 : 豊陵府院君)
 
77
진종 능은 어디던가?
78
파주 땅 육십 리의
79
永陵이 그 능이요,
80
왕비 능도 한 능이라.
 
81
思悼世子 죽은 일은
82
이제야 생각하면
83
가엾고 한심하다.
84
영조 대왕 모진 마음
85
思悼世子 죽일 적에
86
뒤주 안에 가둬두고,
87
쇠말뚝을 내리치고
88
참혹하게 죽였도다.
89
부자간에 할 것인가?
 
90
이 일을 두고 보면
91
경종 대왕 하룻밤에
92
급작스레 승하함이,
93
영종에게 의심 두면
94
趙玉川이 자세 알지.
95
죽는대도 상소하고
96
망하여도 상소하고
97
기어이 상소하니
98
玉川 말이 옳은가 봐.
99
부자간에 살육하니
100
그 형에게 못할쏜가?
 
101
思悼世子 追崇하니
102
장조 대왕 분명하다.
103
그 왕비는 뉘시던가?
104
풍산홍씨 부인이오.
105
부원군은 누구던가?
106
풍산 람 鳳漢이라.
 
107
장조 능은 어디던고?
108
일백 리 수원 땅의
109
隆陵이 그 능이라.
110
왕비 능도 한 능이라.
 
111
장조 대왕 승하하니
112
춘추가 얼마던가?
113
이십팔 세 불쌍하다.
 
114
정종 대왕 등극하니
115
그 왕비는 뉘시던고?
116
청풍김씨 부인이오.
117
부원군은 누구던가?
118
청풍 사람 시점이라.
 
119
정종 대왕 효성 보소.
120
아버님이 승하한 일
121
생각하니 원통하다.
122
승하할 때 영종 말씀,
123
네가 만일 복 입으면
124
내 손자가 아니리라.
125
이렇듯이 엄절하니
126
정조 대왕 못 입었네.
127
國初의 衣服法을
128
말하거든 들어 보소.
129
위의 옷은 푸르렀고
130
아래 옷은 누르렀네.
 
131
정종 대왕 등극 후로
132
아버님 복 못 입어서
133
일평생에 원통터니
134
이제 와서 입는구나.
135
위도 희게 아래도 희게
136
素服으로 입으시니,
137
임오년(1762)에 못 입은 복
138
병신년(1776)에 입었도다.
 
139
정종 대왕 거동 보소.
140
용포를 벗어 놓고
141
소복 지어 입으시니,
142
조정 대신 미안하여
143
소복으로 입으시니,
144
그 之次의 수령 방백
145
소복으로 입으시니,
146
그 풍속 원구하여
147
萬百姓이 흰 바지라.
148
지금까지 그 법이라.
 
149
그 후로 의복 빛을
150
바지는 희게 하나
151
저고리는 푸르도다.
152
아이들과 新婦人이
153
아무라도 의복 빛을
154
靑紅黑黃 다하여도,
155
동정 빛을 희게 함은
156
그 연고를 알고 입소.
 
157
箕子 임금 조선 나와
158
평양에 와 도읍하고
159
임금으로 계실 때에,
160
만고 없이 어지러워
161
八條目을 베풀어서,
162
四端七情 닦아내어
163
仁義禮智 마음으로,
164
治國治民 善治하여
165
백성을 알게 하니,
166
萬百姓이 감동하여
167
箕子 임금 喪事 나니,
168
삼년 복을 입힌 후에
169
복을 벗고 생각하니,
170
영 벗기가 원통하다.
 
171
천만 년 지내도록
172
이 복을 입어 보소.
173
그러므로 동정 달기
174
흰 것으로 달았으니,
175
그 때 하던 그 풍속이
176
지금까지 내려오니,
177
모르시는 친구님네
178
그런 줄을 알으시오.
 
179
정종 대왕 효성 보소.
180
수원 땅에 능을 모셔
181
아버님을 위한 마음,
182
수원 가서 松楸 보면
183
솔 한 포기 심을 적에
184
한 포기에 돈 한 냥씩,
185
포기마다 한 냥 주어
186
이러하게 심어내고,
187
陵所 앞에 절을 지어
188
절 이름이 龍珠寺라.
 
189
龍珠寺 그 절 안에
190
대광전을 지어 놓고,
191
烏金으로 香爐 하고
192
銀 飯床器 장만하여
193
중으로 불공할 제,
194
그 아버님 사후 혼령
195
극락세계 돌아가라
196
밤낮으로 축원하니,
197
그 효성이 오죽할까?
 
198
좋은 銀子 삼백 냥을
199
玉函 안에 包封하여
200
대광전에 감춰 두고,
201
오백 오십 오두막을
202
능 앞으로 사서 놓고,
203
춘추로 거동 하사
204
저 松楸를 돌아보니,
205
낙락장송 푸른 솔이
206
정종 대왕 효성으로
207
저렇듯이 무성커늘,
208
무지한 저 송충이
209
송엽을 끊어 먹어
210
소나무가 쇠잔하니,
 
211
정종 대왕 효성 보소.
212
저 송충을 잡아다가
213
용포 자락 송충 싸서
214
입으로 씹으시며,
215
이 송충아 들어봐라.
216
너 아무리 미물이나
217
나를 본들 네가 먹나?
218
先大王의 울이로다.
219
송충을 씹은 후에
220
나무마다 붙은 송충
221
놀라서 떨어지네.
222
나무 빛이 여전하니
223
효성이 아니시면
224
저 미물이 어찌 알리!
 
225
이렇듯이 키운 松楸
226
日人들이 발매하고,
227
좋은 銀子 삼백 냥과
228
銀 飯床器 烏金 香爐,
229
신해년(1911) 동짓달에
230
서울에서 내 준 중놈,
231
日人에게 등을 대고
232
그 세력만 제가 믿고
233
그 물건을 팔아먹네.
234
아무리 중놈인들
235
부처 앞에 있던 물건
236
중놈 되고 팔아먹나?
 
237
龍珠寺에 모인 중은
238
서울 중이 태반이라.
239
중마다 계집 있고
240
중의 계집 자식 있어,
241
절이라고 들어가면
242
어린 아이 우는 소리,
243
이 방에서 소리 나고
244
저 방에서 우는구나.
 
245
절 망한 거 龍珠寺요
246
중 망한 거 저 중일세.
247
정종 대왕 하신 자취
248
松楸부터 터가 없네.
 
249
경신년(1800) 유월 달에
250
정종 대왕 승하하니
251
춘추가 사십구라.
 
252
일백 리 수원 땅의
253
健陵이 그능이요
254
왕비 능도 한 능이라.
 
255
순종 대왕 등극하니
256
그 왕비는 뉘시던가?
257
안동김씨 부인이오.
258
부원군은 누구던가?
259
안동 사람 祖淳이라.ᅟᅟᅟ(金祖淳 : 永安府院君)
 
260
순종 대왕 등극 후로
261
임신년(1812) 西賊 만나,
262
국가가 불안하니
263
自中之亂뿐이로다.
 
264
부원군 金祖淳이
265
부원군이 안 되어서
266
시골에 있을 때에,
267
따님은 과년 차고
268
살림은 鐵貧이라.
269
그 종씨는 서울 있어
270
벼슬을 하건마는
271
그 종형을 斗護할까?
272
過歲할 길 전혀 없어
 
273
따님을 데리시고
274
서울로 이사 갈 제,
275
가마 타고 가자하니
276
교군 삯을 어이 주랴!
 
277
교군에게 이른 말이,
278
교군 삯은 서울 가서
279
정한 대로 줄 것이니
280
어서 바삐 메고 가자.
 
281
교군 놈들 이 말 듣고
282
둘이 서로 마주 메고
283
대추원을 거의 오니,
284
눈도 (오고) 비도 와서
285
여러 날 留連하니,
286
저의 소견 생각하니
287
서울까지 가고 보면
288
객지에서 과세할세,
 
289
대추원 주막집에
290
가마 타고 자고 나서
291
金祖淳과 다툰 말이,
292
여보시오 후객 양반
293
교군 삯을 여기서 주오.
294
우리는 못 가겠소.
295
교군 삯 어서 받고
296
집으로 돌아가서,
297
過歲를 집에서 하고
298
조상 제사 지내려오.
 
299
金祖淳 하는 날이,
300
너의 말도 당연하다.
301
내 사정 들어 봐라.
302
교군 삯을 서울 가서
303
주기로 작정하고,
304
행자 돈 열석 냥도
305
근근이 변통하여,
306
이곳까지 겨우 오니
307
두 냥 돈도 못 되거든
308
교군 삯을 어이 주나?
 
309
당초에 알았던들
310
歲後에 올라갈 걸
311
피차 서로 잊었구나.
 
312
교군 놈들 거동 보소.
313
곰방대 입에 물고
314
교군 줄 벗어 놓고,
315
성화같이 재촉하니
316
구실 돈이 더 심하다.
 
317
염치없는 이 양반아
318
돈도 없이 가마 타오?
319
서울인지 시골인지
320
잔말 말고 어서 내오.
321
예서도 우리 집이
322
사백 리가 더 남았소.
 
323
金祖淳 하는 말이,
324
교군꾼아 말 들어라.
325
당초에 언약할 제
326
이 주막에서 주마더냐?
327
눈비 올 줄 모르고서
328
며칠이면 올라가고
329
며칠이면 내려오지
330
이렇듯이 하였더니,
331
하느님이 어이하여
332
이 지경이 되었으니
333
彼此不幸 이 아니냐?
334
내 生光을 보더라도
335
이번만 서울 가서
336
객지 과세 한번 하렴.
 
337
교군 놈 하는 말이
338
헛말 두 번 하지 말고,
339
그 입 뒀다 저녁 먹고
340
듣기 싫소, 어서 주오.
 
341
이렇듯이 다툴 적에
342
봉놋방의 듣는 사람,
343
제 앉아서 다 들으니
344
그 사정 맹랑하다.
 
345
주막 주인 부른 말이
346
후객 양반 이리 오라 하게.
347
金祖淳이 들어 와서
348
둘이 서로 인사한 후
349
저 양반 하는 말이,
350
교군 삯이 얼마시오?
351
서울까지 올라가면
352
삼십 양에 決價하고,
353
여기 와서 會計한즉
354
스물 엿 냥 닷 돈이오.
 
355
저 양반 거동 보소.
356
행장을 풀어 놓고
357
교군 삯을 내어 주니,
 
358
金祖淳 거동 보소.
359
그 돈 받아 앞에 놓고
360
치하하여 하는 말이,
361
활인부가 있다더니
362
김선달이 活人하오.
 
363
교군 삯 내어 주고
364
그 주막의 교군 얻어
365
가마 문에 들어갈 제,
366
김선달 앉아 보니
367
불쌍하다 저 처자야!
368
가난도 유다르다.
369
동지섣달 雪寒風에
370
홑치마를 입고 가니
371
가다가 죽겠구나.
 
372
金祖淳을 다시 불러
373
羊毛로 된 두루마길,
374
行擔 열고 내어주며
375
은근하게 하는 말이,
376
이 두루마길 내 산 지가
377
불과 한 달 못 되어서
378
동정 때도 안 묻었네.
379
더럽다 마시고
380
입고 깔고 타고 가오.
 
381
金祖淳 거동 보(소).
382
두루마길 받아 놓고
383
백번 치하 하는 말이,
384
김선달 봉석이는
385
지금 사람 아니시오.
386
교군 삯도 황(공)커늘
387
이다지도 중한 의복
388
남의 딸 살려 주었소.
389
이 엄동에 내려가며
390
내 안 입고 남을 주니,
391
이 은혜를 의논하면
392
백골 된들 잊을쏜가?
393
좋은 바람 다시 불면
394
곤궁하던 이 사람도
395
천행으로 잘되거든
396
이 인정을 갚으리다.
397
내가 없어 욕 본 사람
398
돈을 줘서 욕을 면코,
399
(대)추원서 죽을 사람
400
옷을 주어 살게 하니
401
황공하고 감사하오.
402
천리 원정 먼먼 길에
403
평안히 행차하오.
404
서울 걸음 계시거든
405
장동으로 찾아오소.
 
406
김선달을 하직하고
407
두루마길 가져다가
408
저 따님을 입히고서,
409
서울로 올라간 지
410
석 달 만에 왕비 되니
411
사람 복을 뉘가 아리.
 
412
순종 (왕비) 두고 보면
413
苦盡甘來 이 아니며
414
興盡悲來 여사로다.
 
415
왕비로 들어 앉아
416
부원군 불러 들여,
417
대추원 주막집에서
418
돈 주고 옷 준 사람,
419
揭榜하고 찾아 들여
420
不日內로 모셔 오라.
 
421
김해로 關子 놓아
422
김선달을 찾아다가
423
김해 부사 제수하니,
424
김선달을 두고 보면
425
아무래도 어질어야
426
자연히 되느니라.
 
427
갑오년(1834) 십일월에
428
순종 대왕 승하하니
429
춘추가 오십오라.
 
430
광주 땅 칠십 리의
431
仁陵이 그 능이오.
432
왕비 능도 한 능이라.
 
433
익종을 追崇하니
434
현종 대왕(익종 대왕) 분명하다.
 
435
경인년(1830) 오월 달에
436
익종 대왕 승하하니
437
춘추가 이십이라.
 
438
그 왕비는 뉘시던가?
439
풍양조씨 부인이오.
440
부원군은 누구던가?
441
풍양 사람 萬永이라.ᅟᅟᅟ(趙萬永 : 豊恩府院君)
 
442
익종 능은 어디던가?
443
양주 땅 삼십 리의
444
裕陵이 그 능이오.
445
왕비 능은 어디던고?
446
裕陵과 한 능이라.
 
447
헌종 대왕 등극하니
448
그 왕비는 뉘시던가?
449
안동(김)씨 부인이오.
450
부원군은 누구던가?
451
안동사람 永興이라ᅟᅟᅟ(永興府院君 金祖根)
 
452
헌종 대왕 거동 보소.
453
팔 세에 등극하사
454
십오 년 치국하니
455
부원군의 세도로다.
 
456
국운이 漸衰하여
457
기유년(1849) 유월 달에
458
헌종 대왕 승하하니,
459
춘추가 얼마던가?
460
이십삼이 가엾도다.
 
461
또 왕비는 뉘시던고?
462
남양홍씨 부인이오.
463
부원군은 누구던가?
464
남양 사람 在龍이라.ᅟᅟᅟ(洪在龍 : 益豊府院君)
 
465
헌종 능은 어디던고?
466
양주 땅 삼십 리의
467
景陵이 그 능이오.
468
왕비 능도 景陵이라.
469
또 왕비는 뉘시던가?
470
안동김씨 부인이오.
471
부원군은 누구던가?
472
안동 사람 수근이라.
473
왕비 능은 어디던가?
474
景陵과 한 능이라.
 
475
철종 대왕 등극하니
476
이 임금은 누구던가?
477
강화 도령 모셔 왔네.
 
478
그 왕비는 뉘시던가?
479
안동김씨 부인이오.
480
부원군은 누구던가?
481
안동 사람 洙根이라.ᅟᅟᅟ(洙根 : 永恩府院君 金汶根의 잘못)
 
482
계해년(1863) 십이월에
483
철종 대왕 승하하니
484
춘추가 얼마신가?
485
삼십삼이 청춘이라.
 
486
철종 능은 어디던가?
487
고양 땅 삼십 리의
488
(睿)陵이 그 능이라.
489
왕비 능은 어디더냐?
490
睿陵이 (그) 능이라.
【 】10
▣ 한줄평 (부가정보나 한줄평을 입력하는 코너입니다.)
전체 의견 0
백과사전 연결하기
▣ 기본 정보
◈ 기본
# 한양오백년가 [제목]
 
# 사공수 [저자]
 
1913년 [발표]
 
◈ 참조
 
 
▣ 참조 정보 (쪽별)
▣ 구성 작품 (쪽별)
백과 참조
가사 (한양가)
목록 참조
참조 :
【원문】한양태평가(漢陽太平歌) - 한산거사
외부 참조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고대 시가 > 가사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한글(고어)  한글  수정

◈ 한양오백년가 (漢陽五百年歌) ◈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04년 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