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한글  수정

◈ 진달래꽃 (시집) ◈

◇ 7부 귀뚜라미 ◇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1925
김소월

1. 만나려는 심사心思

1
저녁해는 지고서 어스름의 길,
2
저 먼 산(山)엔 어두워 잃어진 구름,
3
만나려는 심사는 웬 셈일까요,
4
그 사람이야 올 길 바이없는데,
5
발길은 누 마중을 가잔 말이냐.
6
하늘엔 달 오르며 우는 기러기.
 

 

2. 옛 낯 (옛날) / 옛낯

1
생각의 끝에는 졸음이 오고
2
그리움 끝에는 잊음이 오나니,
3
그대여, 말을 말어라, 이후(後)부터,
4
우리는 옛낯 없는 설움을 모르리.
 

 

3. 깊이 믿던 심성心誠

1
깊이 믿던 심성(心誠)이 황량(荒凉)한 내 가슴 속에,
2
오고가는 두서너 구우(舊友)를 보면서 하는 말이
3
이제는, 당신네들도 다 쓸데없구려!
 

 

4. 꿈 / 꿈 2

1
꿈? 영(靈)의 헤적임. 설움의 고향(故鄕).
2
울자, 내 사랑, 꽃 지고 저무는 봄.
 

 

5. 님과 벗

1
벗은 설움에서 반갑고
2
님은 사랑에서 좋아라.
3
딸기꽃 피어서 향기(香氣)로운 때를
4
고초(苦草)의 붉은 열매 익어가는 밤을
5
그대여, 부르라, 나는 마시리.
 

 

6. 지연紙鳶

1
오후(午後)의 네길거리 해가 들었다,
2
시정(市井)의 첫겨울의 적막(寂寞)함이여,
3
우둑히 문어귀에 혼자 섰으면,
4
흰눈의 잎사귀, 지연(紙鳶)이 뜬다.
 

 

7. 오시는 눈

1
땅 위에 쌔하얗게 오시는 눈.
2
기다리는 날에는 오시는 눈.
3
오늘도 저 안 온 날 오시는 눈.
4
저녁불 켤 때마다 오시는 눈.
 

 

8. 서름의 덩이 / 설움의 덩이

1
꿇어앉아 올리는 향로(香爐)의 향(香)불.
2
내 가슴에 조그만 설움의 덩이.
3
초닷새 달그늘에 빗물이 운다.
4
내 가슴에 조그만 설움의 덩이.
 

 

9. 낙천樂天

1
살기에 이러한 세상이라고
2
맘을 그렇게나 먹어야지,
3
살기에 이러한 세상이라고,
4
꽃 지고 잎 진 가지에 바람이 운다.
 

 

10. 바람과 봄

1
봄에 부는 바람, 바람 부는 봄,
2
작은 가지 흔들리는 부는 봄바람,
3
내 가슴 흔들리는 바람, 부는 봄,
4
봄이라 바람이라 이 내 몸에는
5
꽃이라 술잔(盞)이라 하며 우노라.
 

 

11. 눈

1
새하얀 흰눈, 가비엽게 밟을 눈,
2
재가 타서 날릴 듯 꺼질 듯한 눈,
3
바람엔 흩어져도 불길에야 녹을 눈.
4
계집의 마음. 님의 마음.
 

 

12. 깊고 깊은 언약

1
몹쓸은꿈에깨여도라눕을때.
2
봄이와서멧나물도다나올때.
3
아름답은젊은이압플지날때.
4
니저버렸던드시문득스럽게.
5
얼결에생각나는 "깊고깊은언약"
 

 

13. 붉은 조수潮水

1
바람에 밀려드는 저 붉은 조수(潮水)
2
저 붉은 조수(潮水)가 밀어들 때마다
3
나는 저 바람 위에 올라서서
4
푸릇한 구름의 옷을 입고
5
불 같은 저 해를 품에 안고
6
저 붉은 조수(潮水)와 나는 함께
7
뛰놀고 싶구나, 저 붉은 조수(潮水)와.
 

 

14. 남의 나라 땅

1
돌아다 보이는 무쇠다리
2
얼결에 띄워 건너서서
3
숨 고르고 발 놓는 남의 나라 땅.
 

 

15. 천리만리千里萬里

1
말리지 못할 만치 몸부림하며
2
마치 천리만리(千里萬里)나 가고도 싶은
3
맘이라고나 하여 볼까.
4
한줄기 쏜살같이 뻗은 이 길로
5
줄곧 치달아 올라가면
6
불붙는 山의, 불붙는 山의
7
연기(煙氣)는 한두 줄기 피어올라라.
 

 

16. 생牲과 사死

1
살았대나 죽었대나 같은 말을 가지고
2
사람은 살아서 늙어서야 죽나니,
3
그러하면 그 역시(亦是) 그럴듯도 한 일을,
4
하필(何必)코 내 몸이라 그 무엇이 어째서
5
오늘도 산(山)마루에 올라서서 우느냐.
 

 

17. 어인漁人

1
헛된 줄 모르고나 살면 좋와도!
2
오늘도 저 넘에 편(便) 마을에서는
3
고기잡이 배 한 척(隻) 길 떠났다고.
4
작년(昨年)에도 바닷놀이 무서웠건만.
 

 

18. 귀뚜라미

1
산(山)바람 소리.
2
찬비 뜯는 소리.
3
그대가 세상(世上) 고락(苦樂) 말하는 날 밤에,
4
순막집 불도 지고 귀뚜라미 울어라.
 

 

19. 월색月色

1
달빛은 밝고 귀뚜라미 울 때는
2
우둑히 시멋 없이 잡고 섰던 그대를
3
생각하는 밤이여, 오오 오늘밤
4
그대 찾아 데리고 서울로 가나?
【 】7부 귀뚜라미
▣ 한줄평 (부가정보나 한줄평을 입력하는 코너입니다.)
전체 의견 0
카탈로그 로 가기
백과사전 으로 가기
▣ 기본 정보
◈ 기본
진달래꽃 [제목]
 
김소월(金素月) [저자]
 
1925년 [발표]
 
◈ 참조
 
▣ 참조 정보 (쪽별)
▣ 구성 작품 (쪽별)
 
 
 
 
 
지연
 
 
 
낙천
 
 
 
 
 
 
 
 
어인
 
 
월색
 
백과 참조
김소월의 시집 (진달래꽃) (1925)
목록 참조
 
외부 참조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해설목차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0권  11권  12권  13권  14권  15권  16권  17권  한글  수정

◈ 진달래꽃 (시집) ◈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04년 1월 1일